공식 홈페이지 : http://whale.naver.com/
(글 작성 당시 클로즈 베타 상태입니다. 다운로드가 불가능하며, 베타 참여 코드가 있어야 설치가 가능합니다.) 



네이버 웨일의 베타 코드를 구하게 되어서 설치를 해보았다.

네이버 웨일은 크롬에도 사용되는 웹 엔진 크로뮴 엔진을 가지고 개발을 하였다고 한다.
그래서 구글 크롬과 상당히 유사한 부분이나 설정부분에서 유사한 부분이 꽤 보일 수 있다.

일단 네이버 웨일 설치 자체는 매우 빠르고 매끄러웠다. 설치 과정에서 많은 동의 과정이 필요 없었고 그냥 입력하고 확인하면 설치가 진행되고 바로 프로그램이 실행된다.


설치 과정도 매우 깔끔하다.
그간 국내 포털 회사에서 만든 프로그램들이 온갖것을 끼워 팔기하던 것과 다르게 나름 성공시키겠다라는 포부가 있는듯 보였다.


설치를 완료하니 깔끔한 창과 함께 네이버 로그인을 하라는 창이 뜬다.
무시해도 된다. 그냥 무시했다.

아마 네이버 로그인을 하면 설정 동기화 등을 지원해줄 것이라 생각한다.
구글 크롬이 그러하듯이


우측 상단 탭을 보면 나름 다양한 기능들을 가지고 있는 듯하다 차근차근 써볼 생각이다.


네이버에 접속을 해보았다.
로딩 속도도 빠른편이고 깔끔했다.


구글에 접속을 해보니 이전 버전 크롬이라고 뜬다. 아무래도 구글 크로뮴 엔진을 사용해서 어느정도 크롬으로 인식하는 듯 하였다.
아무래도 베타 버전이다 보니 엔진의 업그레이드를 하지 않는 것 같다.
정식 버전이 되면 엔진 업데이트는 아마 즉각적으로 이루워지리라고 생각한다.


창 분할 기능을 사용해보았는데. 생각한 기능과 약간 달랐다. 그냥 양쪽 나누어서 웹 서핑을 하는 단순한 기능인 줄 알았더니 약간 다른 면이 있었다.
좌측에서 서치를 하거나 다른 링크를 접속하는 등의 다른 페이지로 넘어가는 행동을 할 경우 오른쪽 창에 대신 표시된다.

이 기능은 아마 여러 가지 링크를 모아놓은 메인 사이트를 왼족에 펴놓고 오른쪽 사이트로 보는데 매우 편리한 기능일 것이라 생각된다.


다음은 캡쳐버튼을 눌러보았다. 쓸만한 캡쳐 프로그램에 있을 법한 기능들을 모두 탑재하였다.
미리 원하는 방식대로 캡쳐 후 동작을 설정해도 되고 결과 미리보기를 사용하면 이 이후에 원하는 저장방식을 고를 수 있다.

다만, 약간의 미구현된 부분이 있는 듯한데. 네이버 로그인을 하지 않을 시 클라우드에 저장을 누르면 저장할 곳이 없다.
이를 그러면 네이버에 로그인을 해달라는 메시지 등을 띄워야 할텐데 그런 면은 없는 듯 하다. 아마 이런 사소한 부분은 정식버전으로 넘어가면 경고메시지를 띄울 듯 하다.



북마크를 크롬에서 불러왔다.
개인적으로 아이콘만 보이게 해놓은 몇개의 북마크가 있기 때문에 웨일의 기본 설정으로는 다소 보기 힘들기때문에 웨일 설정에서 변경해보았다.



크롬에서 우측에 있는 카메라 모양 아이콘은 크롬의 플러그인이다. 화면 전체 캡쳐로 유용해서 사용하고 있다.
생각난 김에 네이버 웨일 플러그인도 있을가 하여 들어가 봤으나


준비중이란다. 플러그인은 아무래도 추가 되지 않았나보다.
베타버전이므로 일단 플러그인 개발을 해줄 유저가 없기 때문이니 이 플러그인의 수량은 앞으로 웨일의 성공에 따라서 좌우 될 것으로 보인다.



다음은 우측 메뉴를 한번 꺼내보았다.


꽤나 유용한 기능들을 몇 가지 배치해놓았다.


국내 회사 답게 음악 탭의 경우에 다양한 회사와 지원서비스를 맺어 놓았다.
음악을 자주 듣는 편이 아니라서 잘 사용하진 않을 것 같지만, 다른 유저들은 웹 서핑 중에 음악을 들을때 사용할 수도 있을 듯 하다.


요새 네이버에서 TV 광고 등으로 매우 밀고 있는 파파고라는 번역 서비스이다.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우측 탭에 배치되어 있는데. 이는 꽤 유용하게 쓰일 것 같다.

여기저기 웹 서핑하다가 영어 번역이 어느정도 필요한 경우도 자주 발생하므로 쓸만한 듯 하다.
개인적으로 파파고라는 네이밍이 되게 착 달라 붙어서 마음에 든다.




그 다음은 설정 페이지이다. 구글 크롬에 비해서 깔끔하게 구역을 나누어서 설정을 배치해놓았다.

설정 항목들의 구분감이 확실히 구글 크롬보다 두드러지는 편이라서 설정을 할 때 다소 편할 듯 하다.


비교를 위해서 구글 크롬의 창을 가져왔다.
크게 불편한 것은 없지만 크롬은 다소 구분감이 떨어지는 편이다.



개인정보 탭인데. 구글 크롬에서 꽤 유용하게 써먹는 비밀번호 저장이 고스란히 있다.
웹 사이트가 너무 많아서 다소 중요성이 떨어지는 웹 사이트의 경우에 그냥 비밀번호 저장해놓고 취약한 환경에서 사용하고 있는데.
보안상 별로 좋지 못하더라도 너무 편하다.

그게 웨일에서 있어서 만족스럽다. 아무래도 잘하면 구글 크롬에서 웨일로 넘어갈 수도 있을 듯할 만큼 크롬과 매우 흡사하고 더 가볍고 깔끔해보인다.
(실제 테스트는 하지 않은 주관적으로 느낀 것 이다.)


단축키 탭인데 매우 깔끔하게 정리되어있다!

단축키는 막상 알아두기는 귀찮지만 한번 알아두면 매우 편리하다. 여기에 키가 깔끔하게 정리가 되있어서 웨일을 사용하게 되면 여기서 쓸만한 기능들을 외우기 편리할 듯 하다.



우연한 기회에 네이버 웨일의 베타코드를 카카오톡 오픈 채팅방에서 제공 받아서 이것저것 탐색해보고 소개글을 작성하게 되었다.

현재는 베타라서 다운로드 주소가 없지만, 후에 정식으로 발매되면 해당 주소에 다운로드 주소도 있을 듯 하다.


끝으로 네이버 웨일의 스크린샷 기능으로 스크린샷을 찍어서 클립보드로 옮겨 바로 에버노트로 복사해왔다.(만족스러운 기능이다.)

앞으로 다양한 플랫폼을 제공할 것이라고 한다. 리눅스와 맥OS에도 제공을 한다고 하는데.
다양한 OS를 지원해서 브라우저 시장에서 성공하기를 응원해본다.



+ 북마크 부분 수정 (2017-01-25 15:08)

댓글 작성